스포츠 > 성남FC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190cm 센터백 유망주 김군일 영입
- 2023시즌 성남FC 공개테스트 지원자 출신 김군일 영입
- 김군일 “매 순간 팀에 보탬 되는 선수 될 것” 밝혀
 
성남포커스 기사입력  2024/01/18 [15:16]

 

성남FC가 센터백 유망주 수비수 김군일을 영입했다.
 
김군일은 2002년생 190cm, 86kg 장신 센터백으로 강릉시민축구단과 양주시민축구단에서 활약했다.
 
고양고(경기골클럽U18)-기전대 출신으로 추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 우승, 추계 한국대학축구연맹전 저학년부 4강에 오르는 등 고교, 대학 무대에서 활약했다.
 
피지컬을 바탕으로 한 제공권과 공중볼 경합이 장점이고 거기에 안정적인 패스까지 더해져 김군일은 2022시즌 강릉시민축구단에서 17경기 출전 2도움을 기록했고 이듬해 양주시민축구단에서 13경기 출전했다.
 
김군일은 성남FC와의 인연도 있다. 2023시즌 성남FC 공개테스트에 지원해 아쉽게 탈락한 바 있고 성남FC 전력강화실에서 지속적으로 관찰하고 구단과의 논의를 거치며 기량을 확인해왔다.
 
이기형 감독은 “중앙수비 층이 얇은 현시점에 큰 힘이 될 것”이고 “팀원 모두가 간절한 마음으로 훈련하고 있다”라며 승격을 위해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하라는 뜻을 전했다. 김군일 역시 보이지 않는 곳에서도 열심히 노력하고 매 순간 팀에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될 것을 각오했다.
 
김군일은 메디컬을 마치고 태국 치앙마이로 출국해 성남FC 동계전지훈련에 합류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4/01/18 [15:16]   ⓒ 성남포커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