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 성남FC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승격의 바람’ 일으킨다! 성남FC, 미드필더 '정원진' 영입
- K리그1 승격 목표로 미드필드진 강화, 정원진 영입
- 이기형 감독 “영리한 플레이 장점, 승격의 바람 일으켜주길 바란다.” 밝혀
 
성남포커스 기사입력  2024/01/04 [15:55]

 

성남FC가 2024시즌 승격을 목표로 미드필더 정원진을 영입했다.
 
정원진은 포항제철고-영남대를 거친 포항 유스 출신으로, 2016시즌 우선지명으로 포항에 입단했다.
 
데뷔 시즌에 11경기에 출전하며 자리를 굳건히 다진 정원진은 2017년 경남으로 임대 돼 K리그2에서 34경기 출전 10골 10도움을 기록하며 팀을 승격으로 이끌었다. 이후 서울과 상주상무(김천상무)를 거쳐 2022시즌 부산으로 이적해 주전으로 도약하며 팀의 플레이오프 진출에 가세했다.
 
정원진은 스피드를 바탕으로 한 순간적인 돌파가 강점이다. 더불어 공격진영에서의 패스가 두드러진다. 이기형 감독은 “체력과 공격 시 보이는 영리한 플레이가 장점인 선수”라며 성남 승격을 위해 새로운 바람을 일으켜주길 당부했다.
 
정원진은 “경남에서 승격을 경험했고 직전 부산에서도 승격을 위해 뛰었다. 선수들과 함께 성남의 목표를 이루고 올 시즌 팀에 도움이 되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밝혔다.
 
성남FC는 정원진의 영입을 통해 팀 전력 강화와 공격진영에서의 다양한 옵션을 가미했고 2024시즌 공격적이고 재미있는 축구를 팬들에게 선보일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4/01/04 [15:55]   ⓒ 성남포커스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