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미스터로또’ 안성훈 폭탄발언 “김용필, 내가 심은 X맨” 정체 발각! 실직 임박하나?!
 
성남포커스 기사입력  2023/07/13 [10:32]

 

 

‘미스터로또’ 김용필이 X맨 의혹 속에 또 한번 실직 위기에 처한다.

 

7월 13일 방송되는 TV CHOSUN ‘미스터로또’에서는 황금기사단 내 최저 승률을 기록 중인 김요일이 또 한번 실직 위기에 처한다. TOP7 대장 안성훈이 “내가 심은 X맨”이라고 폭탄 발언을 하며, 황금기사단 단장 박서진의 의심에 불을 붙인 것. 김용필이 아나운서에 이서 ‘미스터로또’ 황금기사단에서까지 실직하게 되는 것은 아닌지, X맨 의혹의 진상에 이목이 집중된다.

 

이날 황금기사단 김용필은 TOP7 안성훈과 맞대결을 벌인다. 지난 방송에서 황금기사단 김용필의 충격적인 승률이 공개됐다. 9주 무승 박지현에 가려져 드러나지 않았으나, 김용필 역시 박지현을 상대로 딱 1번 이긴 것 외에는 무승이었던 것. 심지어 지난 방송에서는 김용필이 큰 점수차로 패하며 황금기사단의 패배를 이끌었다.

 

이에 박서진은 김용필을 향해 “X맨”이라고 외친다. 김용필은 “나는 영원한 황금기사단”이라며 의혹을 강력 부인한다. 이때 TOP7 대장 안성훈이 “솔직히 말씀드리겠다. 사실 (김용필은) 내가 심어 놓은 X맨이다”라고 폭탄 발언을 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가뜩이나 김용필을 ‘X맨’이라고 의심하던 박서진은 의미심장한 눈빛으로 김용필을 응시한다. 순식간에 현장 분위기는 술렁이기 시작한다.

 

김용필은 정말 안성훈이 심어 놓은 X맨일까. 김용필은 박서진의 의심을 벗고 실직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까. 이와 함께 김용필이 화제의 노래 ‘나의 영토’ 무대를 선보인다. 유부남의 정석으로 불리는 김용필이 ‘나의 영토’ 무대를 통해 NEW 주부 대통령에 등극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박서진은 노래 대결을 앞두고 “‘미스터트롯2’를 보면서 탐났던 노래가 있다. ‘미스터로또’에서 부르면 내 노래가 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유발했다. 박서진이 탐낸 곡은 ‘미스터트롯2’ 善 박지현의 ‘깜빡이를 키고 오세요’라고.

 

원곡자 박지현은 기대 반, 불안 반의 마음으로 박서진의 무대를 지켜본다. 박서진은 분신 장구를 버리고 살랑살랑 댄스를 가미해 자신만의 ‘깜빡이를 키고 오세요’ 무대를 꾸민다. 박서진의 무대가 끝나자, 박지현은 절규하고 만다. 과연 박서진이 박지현의 노래를 빼앗을 수 있을지, 박지현과 전혀 다른 스타일로 소화한 박서진의 ‘깜빡이를 키고 오세요’가 기대를 더한다. 이 모든 것은 7월 13일 목요일 밤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미스터로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TV CHOSUN ‘미스터로또’

트위터 페이스북
기사입력: 2023/07/13 [10:32]   ⓒ 성남포커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금주의 HOT 이슈